연애의 참견3 '결혼 미루는 남자친구 사연' 결혼정보업체 관점에서 보자면?

 

퍼플스 청담동 문화에서는 최근 인기리에 방영 중인 '연애의 참견3' 속 에피소드를 결혼정보업체의 관점에서 풀어보는 콘텐츠를 전해드리고 있습니다. 실제 화제가 된 사연을 중심으로 상류층 결혼정보업체 퍼플스의 관점에서 재해석하고 결론까지 제공해드릴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오늘은 '연애의 참견 3, 결혼 미루는 남자친구 사연' 편을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지난주 방송된 ‘연애의 참견 시즌3’ 에서는 고등학교 시절 남사친을 짝사랑했지만 그가 미국으로 이민을 가버리는 바람에 고백조차 하지 못했던 고민녀의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이후 9년 만에 우연히 마주친 두 사람은 과거에 서로 좋아했었고 지금도 마음이 남아있다는 걸 알게 되어 4년간 연애를 하면서 사랑을 키워나갔다고 합니다.

 

그렇게 시간이 흘러 서른을 앞두고 고민녀는 결혼을 한다면 당연히 지금 남자친구와 할 거라는 생각에 결혼과 미래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려는데 남자친구는 커리어를 쌓아야 한다며 5년 후에 결혼하자고 요구해 고민녀를 당황하게 만들었습니다.

 

결혼정보업체 퍼플스가 바라본 '연애의 참견3' 에피소드는?

 

위와같은 '연애의 참견 3' 사연은 결혼을 앞둔 보통의 연인 사이에서 쉽게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결혼은 타이밍이라는 말이 있듯이, 서로가 처해진 상황이 다르기 때문에 한쪽에서 결혼할 뜻이 없다면 이별로 이어지는 건 시간문제라고 할 수 있죠.

 

사연과 같이 어느 한쪽에서 몇 년간 기다려달라고 하는 경우도 종종 있는데, 결혼정보업체 관점에서는 결혼을 위해 기다리는 건 추천하지 않습니다. 1~2년 동안은 사랑으로 극복해 나갈 수 있겠지만 그 이상으로 길어지게 되면 이러다가 결혼을 하지 못할까 봐 점점 초조해지고 불안해지기 마련입니다. 실제로 결혼정보회사 퍼플스에서는 연인의 상황이 나아질 때까지 기다렸지만 결국은 결혼하지 못하여 찾아온 회원님도 있었습니다.

 

 

그 회원님은 자신의 커리어를 위해 2년만 기다려달라는 남자친구의 말에 기다렸지만, 2년이 다가오자 1년만 더 기다려 달라는 말에 헤어짐을 고했다고 합니다. 2년 동안 허비한 자신의 시간이 아깝다는 말과 함께 결혼정보회사를 가입하셨고 내년에 결혼을 앞두고 있습니다.

 

이처럼, 결혼정보회사는 '결혼'을 희망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곳이기 때문에 결혼을 함에 있어서 상황이 갖춰져 있는 분들만 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더군다나 퍼플스같이 상류층결혼정보회사는 의사, 변호사, 회계사, 약사 등 전문직이 다수 가입되어 있는 곳이기 때문에 안정적인 결혼생활을 하고 싶은 미혼남녀들이 많이 찾아주고 있습니다.

 

오늘 퍼플스 청담동 문화가 전해드리는 '연애의 참견3' 속 에피소드는 여기까지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더 유익하고 재미있는 '연애의 참견3' 속 사연을 알아볼 예정이니 기대해 주시길 바라며, 신뢰도 있는 만남을 희망하는 미혼남녀들은 아래의 1:1 무료상담 배너를 클릭해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상류층 결혼을 선도하는 '퍼플스 청담동'이었습니다.

+ Recent posts

서울 강남구 학동로 521 선진빌딩 5,6층 (06072)
상호명: 퍼플스(주), 대표자: 김현중, 결혼중개업 신고번호: 서울-강남-국내-08-0024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2-서울강남-02940호, 사업자등록번호: 211-87-21023
TEL: 1588-3934, FAX: 02-548-1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