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징조, 여자의 이별 신호

 

 

행복한 연인 사이에도 언젠간 이별이 찾아오는 날도 있겠죠. 갑자기 이별을 전하기보단 조금씩 이별의 징조 증상들이 나타날 텐데요. 그중에서도 여성은 이별징조로 어떤 행동들을 하는지에 대해 오늘 퍼플스 청담동 문화에서는 '이별징조, 여자의 이별 신호'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별징조 01 줄어든 일상 이야기

 

 

 


여성들은 대화하는 것에 많은 의미를 두고 있는데요. 호르몬적으로 스트레스 해소 효과도 있지만 심리적으로 남자 친구와 대화를 나누며 사랑을 표현하는 의미도 있습니다. 하지만 마음이 떠나버린 여자는 더 이상의 일상이야기를 남자 친구에게 공유하지 않는 것이며, 대화 자체도 줄어들며 행복했던 시간이 지루한 시간으로 변하겠죠.


이별징조 02 계속되는 거절

 

 

 


거절은 관계에 있어서 가장 정리하기 쉬운 방법이라고 하죠. 사랑하는 사이일수록 챙겨주고 싶고, 도와주고 싶고, 같이 있고 싶은 욕구가 있는데요. 이별을 준비하는 여자 친구는 약속, 데이트, 선물들을 거절할 것이며, 관계를 정리하는데 죄책감을 덜어지게 만들 것입니다.

 

 

이별징조 03 많아진 과거 이야기

 

 

 

 

대화는 내용도 중요하지만 시점도 중요한 요소 중 하나라고 하는데요. 과거 이야기를 많이 한다는 것은 과거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는 신호라고 합니다. 특히 현재의 상황보다 과거의 상황을 비교하며 관계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은 이별징조 현상 중 하나이기도 하죠. 여자 친구는 행복했던 과거 속 남자 친구를 그리워하며 변했다고 생각하고 있을 것입니다.

 

이별징조 04 단점만 띈다.

 

 

 


사랑에 빠지면 상대의 단점마저 귀엽고 사랑스럽게 보이게 되는 일명 '콩깍지'라고 불리게 되죠. 하지만 사랑에 식으면 상대방의 단점만 보이게 되는데요. 늘 사랑스러워했던 연인의 습관이나 행동들을 갑자기 짜증 내거나 불만을 토로하면 애정이 식었다는 증거겠죠. 이 후로도 단점만 계속 늘어놓는다면 이별징조 중 하나가 될 것입니다.
 

 

 

 

오늘 퍼플스 청담동 문화에서는 '이별징조, 여자의 이별 신호'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남녀가 만나고 헤어지는 일은 자연스러운 일이지만 정말 사랑하는 사람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오늘 내용을 참고하여 이별이 가까워지는 순간
대처해보시길 바라겠습니다. 

 

 

지금까지 상류층 결혼을 선도하는 '퍼플스 청담동 문화'였습니다.


 

+ Recent posts

서울 강남구 학동로 521 선진빌딩 5,6층 (06072)
상호명: 퍼플스(주), 대표자: 김현중, 결혼중개업 신고번호: 서울-강남-국내-08-0024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2-서울강남-02940호, 사업자등록번호: 211-87-21023
TEL: 1588-3934, FAX: 02-548-1216